강남구 성형외과의 매출은 어떻게 될까? 2편






성형외과 등급 (규모) 조사 – 2편 :

각 군별 매출 / 직원수 / 영업이익은 어떻게 되는가?



우리 병원은 잘 되고 있는 걸까?

개원을 시작한 의사도, 개원을 오랜기간 유지하고 있는 의사도 가장 궁금한 것은 ‘나의 위치’입니다.

  • ‘내가 지금 잘 병원을 운영하는 중인가?’

  • ‘내가 남들 병원보다 매출은 잘 나오는가?’

  • ‘우리 병원의 봉직의가 매출을 잘 내고 있는가?’

  • ‘우리 병원의 직원들이 너무 많은게 아닌가?’

이러한 생각들은 제가 만난 모든 의사들의 고민입니다.

친한 의사에게, 건너 의사에게도 사적인 자리에서 이런 저런 질문을 해보지만, 정확한 답을 찾기 어렵습니다. 잘되는 의사도, 안되는 의사도 재무제표를 꺼내 놓고 얘기하지는 않습니다.



강남구에 소재한 성형외과의 매출과 이익률은 어떻게 될까?

  • ‘우리 성형외과는 평균적인 매출을 내고 있는가?’

  • ‘우리 성형외과를 어느 등급(수준)까지 성장시킬 수 있을까?’

  • ‘성장 시키기 위해서 우리는 어떤 목표를 가져가야 하는가?’

라는 질문의 해답이 되길 바랍니다.


 


[조사 대상 기준]

  • 2022년 4월 기준

  • 강남구 소재 성형외과(전문의)를 대상으로 조사

  • 총 400개의 성형외과를 대상으로 함 (강남구 보건소 > 의료기관 > 성형외과)

  • 홈페이지 내 노출된 의사수를 기준으로 함

  • 의사는 ‘성형외과 전문의 + 피부/미용 진료의’의 수를 기준으로 함 (치과의사/마취과의사는 제외)

[ 평균값 기준]

  • 씨니어급 의사의 매출 기준 : 1.5억 – 2억 이상

  • 미들급 의사의 매출 기준 : 1억 – 1.5억

  • 주니어급 의사의 매출 기준 : 0.7억- 0.9억

의사의 등급별 매출 기준은 ‘패스웨이컴퍼니가 보유한 약 120여명의 성형외과 의료진 평균 매출을 기준으로 함.

씨니어급 의사의 매출기준은 진료과목의 수가, 의사의 지명도 등에 따라 2~5배의 차이를 보이기에 평균값을 적용 함.

1인 성형외과의 경우는 씨니어급 의사의 매출을 적용함. (평균적으로 1인 성형외과의 경우 '씨니어급, 미들급'의 의사들로 구성됨)

  • 간호사 2인, 상담 1인, 코디 1인

  • 직원 수는 의사 1인당 요구 평균인력으로 함.

직원수의 기준은 병원의 면적, 주5일 여부에 따라 다소 편차를 보임.

직원수에는 '마케팅, 콜, 행정, 기타'인력에 대해서는 산정하지 않음.


[영업이익 기준]

  • 1 - 2군 (25% - 32%)

  • 3 – 4군(30% - 38%)

  • 5군(0% - 45%)

패스웨이컴퍼니가 보유한 약 30여 병원의 평균 손익 자료를 기준으로 함.

강남구 지역 내, '인건비/마케팅비/임대료'를 고려한 평균값을 적용함.



 











 


성형외과 군별 정리에 대한 의견


위의 자료를 조사한 이유는 아래와 같은 질문들의 답을 구하기 위해서 준비되었습니다.

‘우리 성형외과는 평균적인 매출을 내고 있는가?’

평균 매출이 되지 않는다면, 환자의 유입문제인지, 유입된 환자의 이탈 문제인지를 알아야 합니다. 단편적으로 마케팅의 문제라고 접근한다면 많은 시간과 비용이 발생됩니다. 우리를 철저하게 확인 하여야 합니다. (환자 DB의 추적/관찰, 봉직의/직원 인터뷰, 마케팅 유입경로 외)

평균 매출 이상이 되었다면, 한단계 더 도약이 가능합니다. 직접적인 매출을 가져올 봉직의의 영입을 위한 근무조건과 장기 근무가 가능한 수치적인 비전이 필요합니다. 그리고 현 등급에서 고민하지 않았던 공간 재구성, 조직 관리 그리고 재무적 관리가 함께 준비되어야 합니다. 단순 봉직의의 충원/직원의 충원으로 매출이 늘어나지 않습니다.

‘우리 봉직의는 급여대비 성과를 내고 있는가?’

봉직의 시절에 월 5,000만원의 매출을 내던 A의사가 개원을 하니 월 매출이 1억5천만원이 되는 일이 비일비재합니다. 주인의식의 문제가 아닙니다. 4~5군 성형외과에서 가장 많은 비용은 봉직의 입니다. 선발도 중요하고, 유지도 중요합니다. 그리고 성과를 내지 못하는 봉직의에 대한 해고도 필요합니다. 1~2군 병원에서 우수한 봉직의를 지속적으로 유지하는 것은 브랜드의 가치도 있겠지만, 봉직의의 관리시스템이 잘 갖춰진 이유도 있습니다.

‘우리 성형외과를 어느 등급(수준)까지 성장시킬 수 있을까?’

1-2군 성형외과들은 수많은 시행착오를 수많은 시간을 거쳐 도달했습니다. 직원이 5명에서 10명이 되고, 다시 15명, 20명, 30명, 40명으로 해서 200~300명 이상이 되는 과정이 있습니다.성장의 기반은 매출과 이익이 지속되어야 합니다. 무조건 1~2군이 되어야 할 필요는 없습니다. 하지만 그렇게 성장을 원한다면 각 단계별로 필요한 과정을 밝아가야 합니다. 지금 4~5군에서 성공했으니 이 방법으로 하면 되겠다는 착각은 없기를 바랍니다. 라는 질문의 해답이 되길 바랍니다.

조회수 124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